메뉴 건너뛰기

재단법인 금정굴인권평화재단

희생자 이기철(중면 일산리)

2013.10.24 15:11

관리자 조회 수:1854

희생자 이기철의 본적지는 장항리였다. 거주지는 일산리 고양경찰서 앞이었고, ‘무시로’라고 하는 고공품 사업을 하고 있었다.


전쟁 전, 희생자는 호국군에 입대하여 온양에서 훈련을 받고 소위계급장을 달고 돌아 왔으며 그 후 집을 호국군 사무실로 사용하게 되었다. 당시 일산의 호국군은 수십 명이었으며 일산초등학교에서 군사훈련을 하였다.


전쟁이 나자 호국군들은 집에 있던 서류를 그대로 둔 채로 모두 도망하였고 피난을 못 간 희생자의 가족들이 이 서류들을 집 뒤에 파묻기도 하였다.


인민군이 진주하자 인민위원회가 생겼으며 폭격이 심해지자 희생자의 가족들은 방공호를 파고 숨어 지냈다. 얼마 후 희생자의 경력에 대해 알고 지내던 좌익인사 장항리의 김동표가 희생자에게 인민위원회 일을 할 것을 강요하였고 희생자가 이를 거절하자 매를 맞고 서울로 끌려갔다가 돌아온 일도 있었다. 그 후로 어쩔 수 없이 며칠 동안 인민위원회 일을 보게 되었다.


국군이 수복할 무렵 희생자는 국군을 환영하기 위해 집을 나갔는데 그 후로 소식이 없었으며 얼마 지나 당시 중면 부면장으로 있던 동생 이기현이 희생자의 가족들에게 희생자가 고양경찰서에 갇혀 있다는 사실을 알려주어 그 행방을 알게 되었다. 희생자는 양복점을 했던 대한청년단 이병학과 사이가 안 좋았다고 한다.


희생자의 처 홍유임이 열흘이 안 되게 음식을 날랐는데 그러던 10월 25일 위 이기현이 면사무실로 출근하던 중 후동(지금의 일산3동 후곡마을 아파트단지)부근에 도착하였을 때 요란한 총소리를 들었으며 예감이 이상하여 고양경찰서에 확인하였더니 이미 희생자가 사라진 뒤였다고 한다.


의용경찰대원 강흥환은 이기철이 희생당한 사실을 알고 있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8 희생자 정씨 안종건 안복례(은평면 구산리) 관리자 2013.10.28 1767
57 희생자 김순동(은평면 수색리) 관리자 2013.10.28 1647
56 희생자 이금현(지도면 행주외리) 관리자 2013.10.28 1789
55 희생자 이병희(지도면 신평리) file 관리자 2013.10.28 1958
54 희생자 이태우(지도면 강매리) 관리자 2013.10.28 5836
53 희생자 지희덕 유순범(신도면 화전리) 관리자 2013.10.28 1663
52 희생자 황재덕 황온순 정범성(신도면 화전리) 관리자 2013.10.28 1679
51 희생자 황뇌성 황을성(신도면 현천리) 관리자 2013.10.28 4480
50 희생자 박중원 박상하(원당면 주교리) file 관리자 2013.10.27 5878
49 희생자 장기연 장석용 장기철(원당면 도내리) 관리자 2013.10.27 3944
48 희생자 김대봉 최대철(벽제면 사리현리) 관리자 2013.10.27 4670
47 희생자 서정희(벽제면 사리현리) 관리자 2013.10.27 1650
46 희생자 이봉훈(벽제면 사리현리) 관리자 2013.10.27 1670
45 희생자 김호연(벽제면 내유리) 관리자 2013.10.27 1663
44 희생자 김상국(벽제면 내유리) 관리자 2013.10.27 6112
43 희생자 홍기원(벽제면 성석리) 관리자 2013.10.27 1984
42 희생자 노춘석(송포면 법곶리) 관리자 2013.10.27 1670
41 희생자 심재천(송포면 법곶리) 관리자 2013.10.27 1609
40 희생자 노인성(송포면 법곶리) 관리자 2013.10.27 1642
39 희생자 유필준(송포면 법곶리) 관리자 2013.10.27 1619